뮤즈

때때로 해결되지 않는 문제로 고민을 하게 되고,

스스로를 파헤치며 괴롭히게도 되고 생각을 짜내야 할 때도 있지요.

그는 혹시 저 의자에 않아 조언을 해 줄 누군가를 기다리고 있는 것은 아닐까요.

아니면 그랬던 사람을 그리워하고 있을 지도 모릅니다.

영감은 어쩔 수 없이 그런 고통과 노력 속에서 오는 것이기에

이런 시간을 피할 수 없겠지만,

그러나 그에게는 붉은 색으로 가득한 열정과 의지를 가지고 있으니,

그의 뮤즈는 이미 저 의자에 앉아 있는 것 같습니다.